Author: Donghyeon Kim

전기차 수요 감소에 악성재고만 1,700억? 위기 맞은 에코프로비엠, 증권가서도 목표주가 하향 조정

전기차 수요 감소에 악성재고만 1,700억? 위기 맞은 에코프로비엠, 증권가서도 목표주가 하향 조정

에코프로비엠 재고자산 평가손실 급증, 전기차 수요 감소 영향 거듭되는 역성장에, 주가 프리미엄도 빠진다 재무건전성 악화 가능성↑, 날개 꺾인 에코프로비엠 에코프로비엠의 재고자산 장기체화에 따른 평가손실이 1,700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양극재 판가가 하락하는 상황에서 과거에 비싸게 구매했던 원재료로 제품을 만들다 보니 재고자산 평가손실이 크게 증가한 것이다. 에코프로비엠은 올해 전년 대비 15% 증가한 양극재 판매 목표를 세웠지만, 업계에선…

“대응력 키우다 돛 내릴 것” 훈풍 타고 DS 흑자 전환 노리는 삼성, 상반기까지는 감산 이어가나

“대응력 키우다 돛 내릴 것” 훈풍 타고 DS 흑자 전환 노리는 삼성, 상반기까지는 감산 이어가나

삼성전자 올해도 ‘탄력적 감산’, “섣불리 감산 끝내진 않을 것” 흑자 전환 기정사실화한 삼성이지만, “SK하이닉스 성장세는 더 커” AI 산업 발전에 낙수효과 톡톡히 받은 삼성, 올해 전환점 마련할 수 있을까 삼성전자에서 반도체를 담당하는 디바이스솔루션(DS) 부문이 올해 1분기 흑자 전환이 확실시되는 가운데 삼성전자가 감산 전략을 올해 상반기까지는 유지할 것으로 관측된다. 반등 기조를 이어 가기 위해 감산을 유지하되…

경쟁 수준도 자금도 인력도 밀리는 한국, 글로벌 빅테크 중심 ‘AI 머니 게임’에 네이버 설 자리 있을까

경쟁 수준도 자금도 인력도 밀리는 한국, 글로벌 빅테크 중심 ‘AI 머니 게임’에 네이버 설 자리 있을까

AI 주도권 두고 ‘머니 게임’, 글로벌 빅테크는 수조원 붓는데 한국은 수능에 미적분학 등 제외, “AI 인력 수준 낮아질 수밖에” 질적 경쟁 이어가는 글로벌 빅테크, 한국은 여전히 ‘관’이 중심 AI 서비스 주도권을 쟁취하기 위한 머니 게임이 시작됐다. 오픈AI와 구글, 메타, 아마존 등은 AI 분야에만 한 해 수십조원을 투자하는 등 역량 강화를 위한 자금 투입에 거리낌이 없는…

1:1 대응에서 ‘생애주기별 규제 대응’으로, 규제 패러다임 변혁 나선 중기부, 지금 필요한 건 ‘속도’

1:1 대응에서 ‘생애주기별 규제 대응’으로, 규제 패러다임 변혁 나선 중기부, 지금 필요한 건 ‘속도’

패러다임 전환 나선 중기부, “성장주기별 규제 발굴 방식으로 나갈 것” 박근혜 정부도 문재인 정부도 ‘지지부진’, 업계 “윤석열 정부도 글쎄” 부진 이겨내려면 필요한 건 ‘속도’, “시간 지나면 혁신 못 이룬다” 중소벤처기업부가 규제를 수요자 맞춤형으로 사전 발굴해 혁신하는 방향으로 규제 패러다임을 전환한다. 개별 기업 건의를 수렴하던 기존의 1:1 방식에서 탈피해 소상공인, 중소기업, 벤처·스타트업을 그룹별로 묶어 성장주기별 규제…

일본도 ‘자국 중심주의’, 현대차 보조금 30% 삭감에 업계 “출구전략 재정립 필요해”

일본도 ‘자국 중심주의’, 현대차 보조금 30% 삭감에 업계 “출구전략 재정립 필요해”

자국산 전기차 경쟁력 높이는 일본, 현대차·BYD 등 보조금 ‘삭감’ 친환경차로 ‘빈틈’ 노리던 현대차, 일본 정부 개입에 경쟁력 ‘뚝’ ‘인베스트 아메리카’ 강조하던 미국, IRA로부터 시작된 ‘자국 중심주의’ 일본 정부가 현대자동차의 전기차에 지급하는 보조금을 30%가량 대폭 삭감했다. 전기차 전환에 한발 늦은 토요타 등 자국산 전기차의 가격 경쟁력을 더 높이기 위함이다. 결국 일본도 미국을 이어 자국 중심주의 정책을…

미·EU 반독점 규제에 ‘구글·애플’ 기업 분할 위기? “부담 누적되고 있지만, 분할 가능성은 글쎄”

미·EU 반독점 규제에 ‘구글·애플’ 기업 분할 위기? “부담 누적되고 있지만, 분할 가능성은 글쎄”

독점적 빅테크 때리는 규제당국, 애플·구글도 예외 아니었다 2021년부터 나온 분할 위기론, “실제 분할 가능성 크지 않을 듯” “주가 하락 등 부담 가중은 사실, 가능성의 영역은 남겨 둘 필요도 있어” EU와 미국의 규제당국이 애플, 구글 등 빅테크 기업에 대한 공세를 강화하기 시작했다. 이에 시장 일각에선 구글과 애플이 분할되는 것 아니냐는 의견이 쏟아진다. 과거 미국의 통신사 AT&T가…

HBM-NCF·시스템 반도체-MUF ‘투트랙’ 전략 취하는 삼성, LG화학 협업 아래 수율·발열 문제 해결할 수 있을까

HBM-NCF·시스템 반도체-MUF ‘투트랙’ 전략 취하는 삼성, LG화학 협업 아래 수율·발열 문제 해결할 수 있을까

소재 이원화 나선 삼성, HMB엔 기존 NCF 유지 방침 SK하이닉스는 수율 60~70%, 삼성은 10~20%? “NCF 고도화 불가피” LG화학과 손잡은 삼성, 차별화된 소재 기술 개발이 관건 삼성전자가 반도체 수직 적층용 접합 소재를 이원화한다. 고대역폭메모리(HBM)는 기존에 활용했던 ‘비전도성필름(NCF)’을 유지하고 시스템 반도체엔 ‘몰디드언더필(MUF)’을 도입함으로써 투트랙 전략을 취하겠단 것이다. 수율 문제를 비롯해 각종 과제가 산적해 있지만 NCF를 유지함으로써 시장을…

AI 스타트업 인수·공개석상서 ‘AI’ 언급까지, AI시대 아래 애플서도 감지되는 ‘변화의 기류’

AI 스타트업 인수·공개석상서 ‘AI’ 언급까지, AI시대 아래 애플서도 감지되는 ‘변화의 기류’

생성형 AI 직접 언급한 애플, 다윈AI 인수로 저변 넓히나 ‘AI’ 단어 사용 자제하더니, 지난해 말께부터 AI 언급 ↑ AI 제품 출시 예정된 애플, 제품 판매에 영향 끼치는 AI 무시 못한 듯 애플이 AI 스타트업을 인수하고 나섰다. 챗GPT와 같은 생성형 AI 개발을 본격화하기 위해 외부 인력을 끌어온 것으로 풀이된다. 최근 AI를 다루는 애플의 시선은 많이 달라졌다….

‘오일머니’ 구애에도, 규모 작은 국내 VC엔 눈길도 안 주는 사우디 “중요한 건 현지 비즈니스”

‘오일머니’ 구애에도, 규모 작은 국내 VC엔 눈길도 안 주는 사우디 “중요한 건 현지 비즈니스”

오일머니 관심 갖는 벤처업계, 정작 사우디의 눈길은 ‘중국’으로 규모 면에서 불리한 한국, “현지 사무소 설립 등 실질적 노력 필요해” 현지 진출 전략 ‘본격화’, 페블스퀘어 등 이미 시동 건 기업도 벤처투자업계에서 사우디아라비아 시장에 대한 관심이 늘기 시작했다. 규모가 큰 오일머니를 유치하기 위한 노력이 이어지면서다. 다만 사우디로부터 실질적인 투자를 받기까진 난관의 연속이다. 상대적으로 투자 규모가 작은 한국은…

韓 GEM 기업가정신 지수 세계 8위 달성했지만, “민간 기준으론 하위권”

韓 GEM 기업가정신 지수 세계 8위 달성했지만, “민간 기준으론 하위권”

기업가정신 지수 8위에 엇갈리는 반응, “하락 지표 집중해야” 2021년부터 1위 유지한 UAE, 한국은 ‘비교’되기만 민간 기준으로는 ‘하위권’? “근본 문제부터 고민해봐야” 한국 기업가정신 지수 순위가 한 계단 올라 세계 8위를 달성했다. 정부 창업지원 정책에 대해 우수한 평가를 받으면서 높은 순위를 유지했다는 반응이 나오지만, 일각에선 지표에 만족해선 안 된다는 반응도 나온다. 민간에서 조금 다른 잣대로 평가한 한국의…

‘DMA 우회 비판’에 개발자 계정 해지? 애플 뒤끝에 에픽게임즈, 또 한번 유럽 길 막혔다

‘DMA 우회 비판’에 개발자 계정 해지? 애플 뒤끝에 에픽게임즈, 또 한번 유럽 길 막혔다

에픽게임즈-애플 또다시 격돌, 이번엔 ‘개발자 계정 해지’ 격한 반발에도 꿈쩍 않는 애플, “판결 당시 명시된 권리” 유럽 복귀 길 요원해진 에픽게임즈, 양사 갈등 마무리는 언제쯤 게임 포트나이트의 개발사 에픽게임즈가 애플의 유럽 디지털시장법(DMA) 준수 계획을 비판했다가 보복 조치를 당했다고 주장했다. 개발자 계정이 해지돼 유럽 앱스토어에 게임 자체를 올릴 수 없게 됐단 것이다. 이에 애플 측은 에픽게임즈의…

수수료 반발에 앱 ‘삭제 조치’까지? 구글·애플서 이어지는 빅테크 수수료율 논란, 독과점 이대로 괜찮나

수수료 반발에 앱 ‘삭제 조치’까지? 구글·애플서 이어지는 빅테크 수수료율 논란, 독과점 이대로 괜찮나

수수료 반발에 강경 조치 나선 구글, “정책 안 따르면 삭제하겠다” 애플은 EU에 ‘반독점법 철퇴’, 빅테크 수수료 문제 확산 양상 과도한 수수료에도 묵묵한 한국, “소극 대처가 피해 키울 수도” 구글이 자사 앱스토어인 구글플레이의 결제 수수료가 너무 비싸다며 소송을 제기하고 수수료 지불을 미뤄온 인도 기업들의 앱을 구글플레이에서 직접 삭제까지 한 것으로 드러났다. EU의 애플 반독점법 철퇴 등…

이도 저도 못하는 MS, 빙 매각도 사실상 ‘실패’? “구글-애플 밀월관계 ‘기정사실화'”

이도 저도 못하는 MS, 빙 매각도 사실상 ‘실패’? “구글-애플 밀월관계 ‘기정사실화'”

구글 검색 엔진 독점 진실은, MS 빙 매각 실패도 연관 있나 ‘공정 경쟁’ 강조하는 구글, 정작 업계 반응은 “글쎄” 애플에 있어 빙은 ‘협상 카드’?, MS “사실상 이용당한 셈” 마이크로소프트(MS)가 자사 검색 엔진인 빙(Bing)의 애플 매각을 타진했다 품질 문제로 거절당했다는 구글 측 기록이 공개됐다. 이에 일각에선 애플이 빙을 거부한 건 빙을 직접 사들이는 것보다 구글의 경쟁자로…

AI 활용 수임료율 책정 정당한가, ‘할루시네이션’ 앞에 말라가는 AI 산업

AI 활용 수임료율 책정 정당한가, ‘할루시네이션’ 앞에 말라가는 AI 산업

챗GPT 활용에 수임료 ‘반토막’, AI 활용 가능 범위는? 신뢰도 문제 해결 못한 AI들, ‘할루시네이션’ 어떡하나 일반 사회서도 신뢰도 ‘저점’, AI 산업 저변 넓히려면 미국의 한 변호사가 자신의 고액 수임료를 정당화하고자 오픈AI의 생성형 AI 모델인 챗GPT의 답변을 활용했다 법원의 비판을 받았다. 업무에 대한 수임료율을 가늠하는 척도로 신뢰도 문제가 있는 AI를 활용한 건 부적절했다는 것이다. ‘괘씸죄’가 적용돼서인지…

‘돈 안 되는’ 과학 산업에 ‘젖줄’ 내준 정부, ‘자생 환경’ 마련될 수 있을까

‘돈 안 되는’ 과학 산업에 ‘젖줄’ 내준 정부, ‘자생 환경’ 마련될 수 있을까

과학 IP 지원 사업 시작, 산업화 기관 ‘매칭’으로 생태계 구성한다 주요 취지는 ‘지원 효율화’, 하지만 “국내 환경 자체가 낙후돼 있어” “시급한 건 기반 마련, 악순환 끊고 자생 분위기 끌어내야” 정부가 우수 연구 성과를 보유한 과학자와 민간 사업화 전문기관을 연결해 연구 성과가 사업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원하는 ‘IP(지적재산권) 스타과학자 지원 사업’을 시작한다. 핀포인트 자금 지원을 통해…

AC 업계 불황에 긴장하는 VC, “생태계 순환 구조 무너질라”

AC 업계 불황에 긴장하는 VC, “생태계 순환 구조 무너질라”

회수 방안 못 찾는 AC들, 출구전략도 ‘미비’한 수준 AC 잠식 가속화, 기업들의 ‘내실 집중’ 선언 이면엔 “가능성 완전히 닫진 않았지만, 주저하는 분위기는 여전” 국내 창업기획자(액셀러레이터·AC) 업계가 불황에 빠지면서 업계 관계자들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다. 과거 결성했던 투자조합 만기가 다가오는 상황에서도 뚜렷한 회수 방안을 찾지 못하면서 사실상 업계 전반이 침몰하는 분위기다. AC 생태계 활성화로 투자조합 결성이 증가하는…

‘AI 데이터 분산 처리’로 기지국 효율화? 일본 소프트뱅크의 ‘도전 아닌 도전’

‘AI 데이터 분산 처리’로 기지국 효율화? 일본 소프트뱅크의 ‘도전 아닌 도전’

‘분산처리’ 기술 도입 나선 소프트뱅크, 엔비디아와 손잡았다 시장선 이미 ‘낯익은’ 기술, “‘그만큼 성공률 높다는 뜻” 자본과 인력까지 갖췄다, “기술 개발 크게 어렵지 않을 것” 일본 통신업체 소프트뱅크가 AI 정보처리 분산 기술 실용화를 위해 미국 반도체 대기업 엔비디아와 협력체계를 갖춘 것으로 전해졌다. 분산 기술을 통해 기지국을 효율화하겠다는 게 소프트뱅크의 제1 목표다. 현재 시장엔 이미 AI 분산형…

‘가성비 원툴’에서 ‘품질’까지 잡은 중국산, ‘메이드 인 차이나’의 한국 침투기

‘가성비 원툴’에서 ‘품질’까지 잡은 중국산, ‘메이드 인 차이나’의 한국 침투기

‘가성비’로 먹고 살던 중국 제품, “이젠 품질도 안 밀린다” 삼성·LG 앞지르기 시작한 중국산, 로봇청소기 분야는 이미 중국이 ‘우위’ 서비스센터 개설한 TCL, A/S 서비스마저 중국에 밀리나 그간 ‘가성비’ 하나로 연명하던 중국산 TV가 글로벌 톱클래스에도 밀리지 않는 기술력을 선보이기 시작했다. 올 초 열린 세계 최대 IT·가전 전시회 ‘CES 2024’에서 가장 많은 스포트라이트를 받은 제품도 중국 가전기업 TCL의…

‘불명예 퇴진 CEO’ 뉴먼, 파산 직전 위워크 재인수 타진 “사실상 ‘윈윈'”

‘불명예 퇴진 CEO’ 뉴먼, 파산 직전 위워크 재인수 타진 “사실상 ‘윈윈'”

‘공유경제’ 붐 아래 몸집 키우던 위워크, 결국 ‘파산 직전’ ‘We Crashed’ 뉴먼, ‘축출’ 5년 만에 위워크 다시 찾는다 다소 엇갈리는 시장 평가, “결국 손해 없는 장사” 미국 사무실 공유업체 위워크의 창업자 애덤 뉴먼이 파산 위기에 처한 위워크의 구원자로 나섰다. 회사에서 쫓겨난 지 5년 만에 위워크를 다시 인수하겠다고 밝힌 것이다. 뉴먼의 위워크 재인수 타진은 꽤 전략적이다….

‘구멍 숭숭’ 비전 프로에 눈길 돌린 소비자들, 유튜브 앱 출시가 ‘분수령’ 될까

‘구멍 숭숭’ 비전 프로에 눈길 돌린 소비자들, 유튜브 앱 출시가 ‘분수령’ 될까

야심 차게 준비한 비전 프로, 정작 시장선 “단점 너무 명확해” 대응 앱 부족이 ‘치명적’, 높은 가격은 ‘거들 뿐’ 유튜브 앱 출시가 전환점, “하루빨리 콘텐츠 풀 늘려야” 구글이 애플의 MR(혼합현실) 헤드셋인 비전 프로용 유튜브 애플리케이션을 제공하겠단 계획을 발표했다. 넷플릭스, 스포티파이 등 기업들이 비전 프로용 앱 개발에 소극적인 가운데 구글이 애플의 구원타자로 나선 것이다. 비전 프로의 거대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