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영업자손실보상

코로나19 자영업자 손실 보상, ‘보상보다 특별지원’ 성격으로 검토되고 있다

코로나19 자영업자 손실 보상, ‘보상보다 특별지원’ 성격으로 검토되고 있다

  코로나19 방역 지침으로 인한 영업제한·금지 조치로 자영업자가 입은 손실을 국가가 제도적으로 보상하되, 법적 형식은 보상보다 특별지원으로 접근하는 방식이 모색되고 있다. 법에는 국가의 손실 보전을 명시하되, 세부적인 내용은 시행령이나 시행규칙에 넣으며 신축성과 신속성을 확보하는 방식이다. 국가의 행정행위에 따라 입은 영업상 손실을 일정 비율로 보전해주는 방식이 검토되고 있다. 31일 기획재정부와 중소벤처기업부 등에 따르면, 상기 방식의 자영업자…

코로나19 팬데믹 영업손실 보상, 해외선 ‘보험’ 도입 논의 활발?

코로나19 팬데믹 영업손실 보상, 해외선 ‘보험’ 도입 논의 활발?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에 따른 영업 손실을 재정으로 보상하는 방안을 추진 중인 가운데, 해외에서는 관련 보험 논의가 활발하게 진행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31일 보험연구원 간행물 ‘KIRI 리포트’에 실린 ‘주요국의 감염병리스크 기업보장프로그램 논의와 시사점’ 보고서에 따르면, 미국, 영국, 프랑스, 독일 등에서는 기존 테러보험 프로그램을 차용해 ‘팬데믹 영업 손실 보험’ 도입 방안이 논의되고 있는 것으로…

당국 “코로나19 감염 재생산지수 다시 1 상회”… 설연휴 여행·모임 자제 당부

당국 “코로나19 감염 재생산지수 다시 1 상회”… 설연휴 여행·모임 자제 당부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다시 증가하는 추세를 보이며, 감염 전파력 수준 역시 높아진 것으로 집계됐다. 방역당국은 국내 ‘3차 대유행’이 아직 진행 중이라는 점을 강조하며, 현 상황에서는 잠깐의 방심으로도 대규모 집단감염 사태로 번질 수 있다는 경고를 보냈다. 임숙영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 상황총괄단장은 30일 정례 브리핑에서 “감염 재생산지수가 지금은 1을 약간 상회하는 수준으로 돼 있어서, 환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