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골목길서 칼 들고 ‘진검승부’한 40대 남성 2명 체포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서울 강남의 골목길에서 서로 칼을 휘두르며 싸운 40대 남성 2명이 경찰에 붙잡혔다.

16일 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경찰은 특수협박 및 총포·도검·화약류 등의 안전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40대 남성 2명을 불구속 입건해 수사하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 13일 오전 2시10분쯤 서울 강남구 논현동의 주택이 밀집한 한 골목에서 긴 진검과 식칼을 들고 싸운 혐의를 받는다. 이들의 대치상황은 방범용 폐쇄회로(CC)TV에 담겼으며, 이 중 한 명은 옷을 벗고 있던 것으로 알려졌다.

친구 사이인 이들은 둘 중 한 명을 태워다 준 택시기사의 신고로 경찰이 출동하면서 상황이 종료됐다. 이들은 사소한 이유로 다투다가 칼을 휘두른 것으로 조사됐다.

택시에 탔던 남성은 택시를 타고 가는 내내 심하게 긴장한 모습이었고, 택시기사에게 “건달들하고 싸움이 벌어질 수 있으니 칼에 찔리면 신고해달라”고 요청한 것으로도 알려졌다.

경찰은 “구체적인 사건 경위와 흉기를 소지한 경위에 대해 파악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다만 이들은 경찰에 서로 처벌을 원치 않는다는 의사를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Similar Posts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