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진공, 올 하반기 G-TEP 기술교류 상담회 참여기업 모집…중복 신청도 가능

 

중진공에서 G-TEP 기술교류 상담회 참여 기업을 모집한다.

24일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하 중진공)은 올 하반기 5개국 G-TEP 기술교류 상담회에 참여할 기업을 다음달 9일까지 모집한다고 알렸다.

중진공이 지원하는 해외기술교류사업은 우수한 자체 기술력을 가지고 있는 국내기업과 기술이전을 필요로하는 해외기업 간 연결을 통해 합작투자, 주문자상표부착생산(OEM), 설비이전, 라이선스 등 방식으로 기술을 수출하는 제도다.

올 하반기 기술교류 대상 국가는 모두 5개국이다. 중국을 비롯해 인도, 몽골, 카자흐스탄 등 4개국은 메타버스 플랫폼을 이용해 오는 10월 20일부터 4일에 걸쳐 온라인 상담회를 진행한다. 멕시코의 경우 11월 현지 기술교류단 파견을 계획 중이다.

각 국이 모집하는 중점분야를 살펴보면 ▲인도는 헬스테크, 전기차, 신재생에너지 ▲몽골은 정보통신(IT), 바이오, 친환경, 의료기기, 건축 신기술 ▲카자흐스탄은 화장품, 이미용기기, 기타 의료용품 ▲중국은 의료기기, 바이오, 고속철 ▲멕시코는 자동차, 식품, 의료기기, 기계 및 금속 가공 분야 등이다.

한 국가에 10개사 안팎으로 모집하며 한 기업이 2개국까지 중복해서 신청할 수도 있다. 신청한 기업을 대상으로 기술사업화 코디네이터를 통한 기술 진단을 먼저 진행한 후, 해당 국가의 매칭 성사 검증을 거치는 절차를 통해 참여기업이 결정된다.

신청은 해외기술교류 인터넷 홈페이지를 통해 할 수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중진공 글로벌사업처에 문의할 수 있다.

Similar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