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반등·업비트 사업자 신고에… 암호화폐주 급등세

사진=게티이미지뱅크

비트코인 가격 상승세에 23일 국내 증시에서 관련 종목도 함께 상승세를 보였다.

특히 업비트가 금융당국에 첫 가상자업자산사업자 신고서를 제출했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업비트 운영사 두나무 관련 종목이 큰 폭으로 상승했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두나무 지분을 보유한 한화투자증권은 전 거래일보다 12.24% 오른 4천400원에 마감했다.

펀드 간접투자를 통해 두나무 지분을 보유하고 있는 에이티넘인베스트(8.78%)·TS인베스트먼트(6.51%)와 우리기술투자(14.62%)도 코스닥시장에서 강세를 보였다.

앞서 금융위원회 금융정보분석원(FIU)은 업비트를 운영하는 두나무가 특정금융거래정보의보고및이용등에관한법률(특금법)에 따라 가상자산사업자 신고를 신청했다고 20일 밝힌 바 있다.

특금법에 따르면 원화 입출금을 지원하는 가상화폐 거래소는 9월 24일까지 정보보호 관리체계(ISMS) 인증 및 실명 확인 입출금 계정(실명 계좌) 등 요건을 갖춰 FIU의 신고 수리를 해야 한다.

비트코인 가격은 이날 3개월여만에 5만달러선을 돌파했다.

이에 비덴트(4.17%), 위지트(4.66%), 갤럭시아머니트리(3.92%), 다날(3.35%) 등 비트코인 관련주가 일제히 강세를 보였다.

Similar Posts

답글 남기기